> 공지사항 

제목 ●신제품●엑타코, 스마트폰과 찰떡궁합 와이파이 스캐너 ‘매직스캔 W900 WiFi’ 출시
엑타코, 스마트폰과 찰떡궁합 와이파이 스캐너 ‘매직스캔 W900 WiFi’ 출시
  • -버튼 하나로 스캔된 이미지가 스마트폰으로 자동 전송
    -스캔과 동시에 아래한글 및 MS오피스에 실시간으로 글자를 타이핑
    -최영석 대표이사 “디지털 문서 활용성을 극대화해줄 것”

  • 2013년 08월 09일 -- 엑타코코리아(대표:최영석, www.ectaco.co.kr)는 스캔을 자주 사용하는 금융권 영업사원을 대상으로 한 업계 유일의 스마트폰 WiFi 무선전송 지원 휴대용 스캐너 ‘매직스캔 W900 WiFi’를 9일 출시했다. 





신제품 ‘W900’은 전용앱을 통해 버튼 하나로 스캔된 이미지가 스마트폰으로 자동 전송되기 때문에, PC 뿐 아니라 태블릿 PC, 스마트폰까지 다양한 기기에서 스캔한 이미지의 이메일 전송 및 편집이 가능하다. 예열이 필요 없이 300Dpi, 흑백 기준 1.5초면 스캔이 가능해 고속 사용에 안성맞춤이다. 

뿐만 아니라, 스캐너와 크래들 2-in-1 분리 설계방식으로, 책을 스캔할 때는 책을 뜯지 않고, 스캐너만 가지고 스캔할 수 있어 편리하다. A4용지나 신분증, 영수증 등 낱장을 스캔할 때는 자동급지 크래들을 통한 급지방식으로 안정적인 스캔이 가능하다. JPG와 PDF파일 포맷 스캔이 가능하며, 해상도를 300Dpi, 600Dpi, 900Dpi 로 설정할 수 있다.

이 외에도, 문자인식(OCR)기술 탑재로, 문서를 스캔하면서 동시에 활자로 인식해 이미지 편집이 아닌 문자 편집도 가능하다. 150개국 이상의 나라에서 3천만 명 이상의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는 OCR 1위 기업인 ABBYY사의 OCR엔진을 탑재해, 한글, 중국어 등 전 세계 44개 언어를 인식해 낸다. 영어는 99%, 한글 기준 95% 이상의 인식 정확도를 자랑한다. 번거로운 설정 없이 스캔과 동시에 아래한글 및 MS오피스에 실시간으로 글자를 타이핑해준다.

엑타코코리아 최영석 대표는 “전자문서의 활용률을 높이겠다는 정부의 정책을 근거로 향후 스캐너 시장이 더욱 성장할 것”이라면서 “매직스캔 W900 WiFi는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변화되는 디지털 문서 활용성을 극대화해, 금융권 영업사원을 중심으로 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이라고 밝혔다.

출시가격은 21만 9천원(VAT포함) 이다.







작성일자 2013-08-09